따뜻한 엄마의 품처럼... 장길자회장님과 김장나누기 행사~ 




엄마.

엄마만 생각하면

행복해집니다. 


"먼 타국 한국서 담근 김치의 맛은

고향인 미국서 끓여주시던 수프처럼

따뜻한 엄마의 품을 떠올리게 합니다"


사단법인 국제 위러브유(회장 장길자)가 주최하는

김치나눔행사에 참여했던 한 외국인의 말이에요. 


(경기일보)


국제 위러브유 운동본부 수원지회와 주한미군적십자사는 

14일 수원 전통문화관에서 페루·인도 출신 외국인 회원 및 

미국과 캐나다 출신 외국인를 비롯한 회원 총 3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김장 담그기 행사를 가졌어요.


오렌지색 머리수건과 앞치마를 두른 회원들은

구슬비가 오는 날씨에도 미소를 띠며 김장을 담그었어요.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사랑 하나로 말이에요.



장길자 위러브유 운동본부 회장은

 “올해 침체된 경제환경 때문에 

더욱 추운 겨울을 맞은 이웃의 겨울나기를 위해 

따뜻한 마음을 담아 김장을 나누고자 행사를 마련했다”


 “어머니의 품처럼 넉넉한 사랑을 간직한 이웃들의 

응원이 있으니 힘내시길 바란다”고 격려했어요.



이날, 정성으로 만든 김장김치는 7천kg.
이 김치는 수원과 성남, 안산, 화성일대의
독거노인과 저소득가정에 따뜻한 월동음식으로 전달됐어요.


각박한 세상에
훈훈한소식이에요.

iwf장길자회장님과 회원님들 고마워요 ^^ 


Posted by 김진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동글이 2016.11.16 16: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사랑을 나누는 모습이 너무 좋네요^^


포근한 이불을 보고나니... 장길자님의 이불나눔이 생각나다!



겨울맞이 이불을 구입했어요.

왕창세일해서 2만원 주고 구입한 요토퍼에요.



이불이 두툼해서

따스한 겨울을 보낼수 있을 거 같아요.


두툼한 이불을 보니

we love u의 장길자회장님이 생각났어요.


iwf장길자님도 해마다

명절이 되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웃들에게 이불나눔을 하거든요.



2016년에도 재단법인국제위러브유 운동본부는

겨울이불 23채와 함께 식료품, 매트 같은 방한용품을 지원하며

이웃들에게 위로와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어요. 


위러브유 관계자는 

“소중한 이웃들이 어머니의 사랑 안에서 힘내시고 즐거운 추석을 보내기를 바란다”

며 “쌀쌀해지는 날씨에 건강 조심하시라”고 전했어요.




위러브유 회원 이숙자(45) 씨는 

“복지 사각지대에서 어렵게 지내시는 분들이 많은데 

작은 손길이나마 도울 수 있어 기쁘고 감사하다. 

이웃들 모두 행복하시길 바란다”

고 말했어요.

 


다른 회원 임현숙(35) 씨는 

“추석을 앞두고 외롭고 힘든 이웃들에게 온정이 전달되어 

힘든 마음을 달래드릴 수 있으면 좋겠다”

는 바람을 전했어요.




엄마같이 포근한 이불.

이불나눔은

누군가에게 사랑의 손길이자

위로의 손길입니다. 



Posted by 김진빵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리-니 2016.10.10 2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이불~~장길자회장님께서도 따뜻한 이불로 차갑게 얼어있던 마음들까지라도 녹여주시죠 ㅎㅎ

  2. BlogIcon 나나112 2016.10.10 2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회원들의 이웃을 생각하는 마음이 예쁘네요^^

  3. BlogIcon yoyo^^ 2016.10.25 2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토퍼 저렴하게 잘 구입하셨네요^^
    내가 산 새이불도 기분좋은데~ 선물받으면 더 기분 좋겠죠?^^

  4. BlogIcon 나눔의 묘미~ 2016.10.28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일 했네유~

'감동' 카테고리의 다른 글

좋은 글) 아버지의 마중  (0) 2016.02.10
전세계가 눈물 흘린 감동광고  (0) 2016.01.25
Posted by 김진빵

댓글을 달아 주세요